Update. 2023-01-29
  • 2023년 01월 29일

심평원, ‘안심신고 변호사 제도’ 확대 운영 - 신고인 선택권 강화를 통한 내부신고 활성화 기대 -

페이지 정보

미디어창 기자  | 작성 22-11-30 10:29  |    승인 22-11-30 10:30  | 댓글 0건

본문

e0b45d6cdfe5193e0f59d9394b005af7_1669771777_1645.jpg
 

□ 건강보험심사평가원(원장 김선민, 이하 ‘심사평가원’)은 29일 ‘안심신고 변호사 제도’ 확대 운영을 위한 변호사 위촉식을 개최했다.


○ ‘안심신고 변호사’ 제도는 2018년 8월부터 시행 중으로 부패·비위행위 신고자가 자신의 인적사항을 밝히지 않고 외부 변호사를 통해 심사평가원 감사실에 대리 신고하는 제도이다. 


□ 심사평가원은 기존에 ‘안심신고 변호사’로 활동하던 이현지 여성 변호사를 재위촉하고 제도 활성화를 위해 이선행 남성 변호사를 추가 위촉했다.  


○ 이에 따라 신고인은 신고 분야(인사·노무, 부패행위‧청탁금지법 위반) 및 성별에 따라 변호사 1명을 선택하여 신고할 수 있으며, 상담 비용은 심사평가원에서 부담한다. 


□ 박인기 감사실장은 “최근 성희롱 및 직장 내 괴롭힘 사건에 대한 사회적 경각심이 높아지고 있다”며,


 ○ “신고인의 선택권 보장으로 비위행위 신고를 활성화시켜 기관 내 청렴 문화 확산을 기대한다”고 밝혔다. 


<심평원 기사제공>

    저작권자 ©미디어창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
이전 기사

국립공원연구원-서울대공원 멸종위기야생동물 공동 연구․협력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- 멸종위기야생동물 증식․복원․개체 교류 및 연구사업 등 협력 -

다음 기사

산촌에서 될성부른 창업 떡잎 찾기! - 올해 227개 주민공동체 발굴·육성으로 민간주도 창업 견인 -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